행복한 왕자

원제 The Happy Prince and Other Stories

오스카 와일드 | 그림 찰스 로빈슨 | 옮김 원재길

출간일 2013년 6월 28일 | ISBN 978-89-491-4108-4

패키지 양장 · 316쪽 | 연령 12세 이상 | 가격 12,000원

도서구매
행복한 왕자 (보기) 판매가 10,800 (정가 12,000원) 수량 장바구니 바로구매
(10%↓ + 3%P + 2%P)
책소개

19세기 영국 최고의 극작가이자 단편소설의 대가
오스카 와일드가 자신의 아이들을 위해 쓴
아름답고 환상적인 동화 9편

 

 

19세기 영국 최고의 극작가이자 단편소설의 대가 오스카 와일드의 동화를 묶은 『행복한 왕자』가 비룡소 클래식 서른다섯 번째 책으로 출간되었다.
시, 소설, 희곡 등 여러 장르에서 다양한 문학 활동을 펼친 오스카 와일드는 “모든 아버지는 자녀를 위해 옛이야기 하나쯤은 써야 한다.”고 말하며 생전에 자신의 아이들을 위해 「행복한 왕자」를 비롯한 동화 9편을 썼다.
아낌없이 나누어주는 사랑과 희생의 아름다움을 그린 「행복한 왕자」, 교만하고 허풍이 심한 이들에 대한 은근한 풍자가 돋보이는 「남다른 로켓 폭죽」, 나눔의 즐거움을 알려주는 「자기밖에 모르는 거인」 등 이야기마다 다루는 주제는 모두 다르지만, 한결같이 섬세하고 아름다운 단어로 아름다움 속에 숨겨진 진실의 모습을 통찰력 있게 그려 냈다. 또한 우리가 다른 사람들과 참된 사랑과 우정을 나눌 때 비로소 진정한 행복에 이를 수 있다는 인생에 대한 따뜻한 메시지를 담았다. 제각각 이야기가 한 편의 동화인 동시에 희곡이며 시라고 불러도 좋을 완성도 높은 작품들로, 인물들이 주고받는 대화가 많고 운율이 뛰어나기 때문에 소리 내 읽으면 더욱 큰 감동을 받을 수 있을 것이다.

편집자 리뷰

■ 유려한 문장과 통찰력이 빚어낸 잔혹하고 아름다운 동화의 세계
오스카 와일드는 ‘아름다움이 세상을 구원한다’는 탐미주의의 대표 작가로, 아름다움을 가장 뛰어난 가치로 여기며 아름다움을 창조하는 것이야말로 예술가들의 의무요, 책임이라고 역설했다. 그렇다고 오스카 와일드가 마냥 표피적인 아름다움만을 이야기한 건 아니다. 오히려 오스카 와일드의 동화에는 아름다움과 날카로운 사회 비판이 매력적으로 어우러져 있는 것을 볼 수 있다. 그리고 흔히 동화에서 보이는 주인공이 반드시 착하고 행복한 결말을 맞는 식의 권선징악적 구조를 과감히 탈피해, 자신이 살았던 시대(빅토리아 시대)의 위선적인 모습을 날카롭게 풍자했다. 권위와 위선, 허영에 대해 날카롭게 꼬집으며 우리 주변을 돌아보는 따뜻한 눈, 보석처럼 빛나는 우정과 진정한 사랑 등을 ‘동화’라는 그릇에 환상적으로 그려 낸 것이다. 오스카 와일드의 동화가 어린이를 뛰어넘어 또 오스카 와일드가 살았던 시대를 뛰어넘어 오늘날의 현대 사회에까지 큰 영향을 끼치는 이유 중 하나일 것이다.

 

■ 줄거리
「행복한 왕자」는 이 세상에 가난하고 불쌍한 사람들을 위해 자기가 가진 것을 아낌없이 나누어 주는 사랑에 대해 이야기한다. 「자기밖에 모르는 거인」을 통해서는 자기가 지닌 것을 다른 사람들과 함께 나눌 때 진정한 행복을 맛볼 수 있음을 깨닫게 되고, 「아낌없이 주는 친구」는 참된 우정이 어떤 것인지 보여 주며, 「남다른 로켓 폭죽」은 잘난 척하며 우쭐대는 폭죽의 모습을 통해 스스로 자신을 높이려고 애쓰는 사람은 다른 사람들에게 사랑을 받지 못하며 늘 외롭게 살 수밖에 없다는 메시지를 담고 있다. 「나이팅게일과 장미」는 사랑의 기쁨과 슬픔을 보여 주고, 「어린 왕」은 아름다움에 깊이 빠져 다른 사람들을 돌보지 않는 어린 왕이 세상일에 눈을 뜨면서 비로소 온 백성이 행복하게 살아가는 나라를 만들게 된다는 이야기를 담았다. 「공주의 생일」을 통해서는 다른 사람들을 불행에 빠뜨리면서 얻는 행복이 과연 참된 행복인지를 돌아보게 하고, 「별 아이」는 진정한 아름다움을, 「어부와 영혼」은 이 세상에 사랑보다 고귀하고 영원한 것은 없음을 깨닫게 한다.

목차

1. 행복한 왕자
2. 자기밖에 모르는 거인
3. 아낌없이 주는 친구
4. 남다른 로켓 폭죽
5. 나이팅게일과 장미
6. 어린 왕
7. 공주의 생일
8. 별 아이
9. 어부와 영혼

옮긴이의 말
작가 연보

작가 소개

오스카 와일드

1854년 아일랜드 더블린에서 태어났다. 아버지는 유명한 안과 의사이자 고고학자였고, 어머니는 시인이었다. 옥스퍼드 대학 시절부터 “예술을 위한 예술”을 기치로 삼는 탐미주의의 사도를 자처하며 긴 머리와 괴상한 옷차림을 하고 다녀 화제가 되었다. 대학 시절에 이탈리아의 마을 라벤나를 노래한 시로 뉴디게이트 문학상을 받았고, 스물여섯 살에 첫 희곡 『베라, 혹은 허무주의자』를, 스물일곱 살에 첫 시집 『시집』을 출간했다. 1888년 소설집 『행복한 왕자』를 출간하면서 작가로서 명성을 얻기 시작했고, 1890년 첫 장편소설 「도리언 그레이의 초상」을 출간했다. 「윈더미어 부인의 부채」, 「이상적인 남편」, 「진지해지는 것의 중요성」등 잇달아 상연된 작품들이 큰 성공을 거두면서 극작가로서 명성이 정점에 달했다. 하지만 1895년 남색 혐의로 고소를 당하고, 파산과 동시에 감옥살이를 하게 된다. 출감 후 프랑스와 이탈리아를 떠돌다가 1900년 11월 파리에서 쓸쓸히 세상을 떠났다. 빅토리아 시대 영국의 근엄함과 위선을 날카롭게 풍자해 조국에서 배척받았지만, 사후에는 그의 삶과 작품은 새롭게 조명되어 재평가 되었고, 1998년 영국 노동당 정부의 주도로 런던 트라팔가르 광장에 그의 동상이 세워졌다.

찰스 로빈슨 그림

1870년 영국 런던 캄덴 타운에서 목공예 조각가의 세 아들 가운데 둘째로 태어났다. 왕립 아카데미 스쿨에 합격했으나 수업료를 낼 돈이 없어 결국에넌 히서리 예술학교 야간부에 입학하고 동시에 ‘워터로 앤 선’에서 석판화가의 도제로 근무했다. 1892년에는 프리랜서 화가로 활동을 시작하면서 스트랜드에 있는 부친의 작업실에서 일했다. 도서 디자인에 대한 본능적인 감각으로 금방 자리를 잡아 백 권 이상의 서적에 흑백과 수채화로 삽화를 그렸다.

 

원재길 옮김

서울에서 태어났으며 연세대학교 사학과와 같은 대학원 국문학과를 졸업했다. 시인이자 소설가로 활동하며 여러 권의 시집과 소설을 냈다. 어린이책으로는 동화 『총알 방귀』, 『소라와 거인』, 그림책 『까르미의 봄』, 『세 가지 유산』 등을 냈다. 또한 번역가로 활동하면서 『버드나무에 부는 바람』, 『그레이 킹』, 『드래곤 길들이기』 등 100여 권의 책을 우리말로 옮겼다.

독자리뷰(9)
도서리뷰 작성하기

매월 리뷰왕 5분께 비룡소 신간도서를 드립니다.

도서 제목 댓글 작성자 날짜
오스카와일드의 의미있는 동화집
배경애 2013.7.29
행복한 왕자
해피빠짱 2013.7.28
[행복한 왕자]행복해지고 싶다면 나의 사랑을 …
박현숙 2013.7.28
행복한 왕자
김솔잎 2013.7.28
삶을 진지하게 생각케하는 단편모음
강순재 2013.7.27
행복한 왕자
크렘벨 2013.7.22
[행복한 왕자]-진정한 행복은 어디에서 비롯되…
2013.7.22
다시 한번 생각하는 나눔, 행복의 가치
김영실 2013.7.21
다시 읽는 고전 행복한 왕자!!!
오윤경 2013.7.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