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 세계 17개국 출간, 75만 부 판매 시리즈! 유쾌하고 재미난 참여형 그림책

쉿! 책 속에 용이 있어!

원제 THERE’S A DRAGON IN YOUR BOOK

톰 플레처 | 그림 그렉 애벗 | 옮김 노은정

출간일 2021년 12월 23일 | ISBN 978-89-491-0537-6

패키지 양장 · 변형판 250x250 · 40쪽 | 연령 4세 이상 | 가격 14,000원

도서구매
쉿! 책 속에 용이 있어! (보기) 판매가 12,600 (정가 14,000원) 수량 장바구니 바로구매
(10%↓ + 3%P + 2%P)
책소개

웹상세페이지_쉿!책속에용이있어!_final

편집자 리뷰

전 세계 17개국 출간, 75만 부 판매 시리즈!
영국 베스트셀러 작가 톰 플레처의 참여형 그림책

“읽는 내내 에너지와 웃음이 넘친다.
아이들이 좋아할 만한 요소로 가득한 재미난 이야기.” – 《커커스 리뷰》

 

독자가 이야기에 직접 참여하도록 유도해 재미난 상호 작용을 이끌어 내는 그림책 『쉿! 책 속에 용이 있어!』가 ㈜비룡소에서 출간되었다. 이 책의 저자인 톰 플레처는 유명 밴드 맥플라이의 멤버이자 영국에서 가장 인기 있는 어린이책 베스트셀러 작가 중 한 명으로, 그의 책은 지금까지 33개 국어로 번역되었고 영국에서만 250만 부 이상 팔렸다. 특히 『쉿! 책 속에 용이 있어!』를 비롯한 「쉿! 책 속에···」 시리즈는 전 세계 17개국에 출간, 75만 부 이상 판매되며 큰 사랑을 받고 있는 대표작이다.

『쉿! 책 속에 용이 있어!』는 이제 막 부화하는 수상한 알이 있으니, 책장을 넘기지 말아 달라는 기발한 경고로 시작한다. 책을 읽는 독자는 부득이 화자의 경고를 거스르고 책장을 넘겨야만 한다. 서사는 주어져 있지만, 독자의 선택과 참여로 이야기가 이어져 독자가 이야기의 주인이 된다. 아이들의 능동적인 참여를 유도해 특별한 독서 경험을 선사하는 그림책이다.

■ 만지고, 찌르고, 넘기며 직접 이끌어 가는 이야기
책장을 열자 수상한 알이 등장한다. 경고를 어기고 다음 장을 펼치면 귀여운 아기 용이 알에서 빼꼼 등장한다. 아기 용의 코를 간질이자, 뜨거운 재채기에 그만 책에 불이 붙고 만다. 독자도 함께 입김을 불고 물 풍선을 터뜨려 불을 끄고, 배고프고 지친 아기 용이 집에 갈 수 있도록 도와야 한다.

《커커스 리뷰》는 『쉿! 책 속에 용이 있어!』에 대해 ‘읽는 내내 에너지와 웃음이 넘친다. 아이들이 좋아할 만한 요소로 가득한 재미난 이야기’라고 평했다. 아마존 독자 서평에서도 ‘간단하지만 믿을 수 없을 정도로 영리한 대화형 책.’, ‘아이들을 위한 참여형 그림책 중 가장 귀엽다.’, ‘귀엽고 창의적이다! 재미있는 상호 작용을 할 수 있는 책.’ 등의 반응을 모았다. 아이와 부모가 함께 소리 내어 읽기 좋은 대화체 문장과, 책장을 만지고 펄럭이는 다양한 방식으로 아기 용과 함께하는 모험 속에 풍덩 빠져 즐길 수 있다. 플랩이나 입체 등 장치적으로 설치한 참여 유도가 아니라, 이야기에 흠뻑 몰입하도록 한 서사적 참여라는 색다른 시도가 돋보인다.

■ 아이들의 상상력과 호기심을 자극하는 그림
『쉿! 책 속에 용이 있어!』는 널찍한 판형에 중심 캐릭터를 크게 배치해 선명한 색채가 눈에 띈다. 시원시원한 그림과 큼직한 타이포그래피는 독자의 주 연령대인 3~5세 어린이들의 집중력을 높인다. 붉게 타오르는 불과 화면을 꽉 채우는 시원한 물은 빨강과 파랑 색감의 대비로 활력이 느껴지고, 아이들의 시선을 사로잡아 색채에 반응할 수 있도록 돕는다. 찢어지거나 탄 구멍들과 접히고 펄럭이는 종이는 질감이 느껴지는 장치들로, 촉감에 대한 감각 또한 길러 준다.

또 기쁘고 놀라거나 걱정하는 표정, 호기심 어린 표정 등 아기 용의 표정이 무척 다채롭다. 이는 이야기의 몰입도를 높일 뿐 아니라 한창 사회성을 배워 나가는 아이들의 공감 능력, 감정 읽기, 타인과의 상호 작용 등에 도움을 준다. 『쉿! 책 속에 용이 있어!』는 상상력과 창의력을 키워 줄 뿐 아니라, 처음 책을 접하기 시작하는 아이들에게 독서의 즐거움을 알려 주는 그림책이다.

작가 소개

톰 플레처

유명 밴드 맥플라이의 멤버이자 영국에서 가장 인기 있는 어린이책 베스트셀러 작가 중 한 명이다. 대표작으로는 「쉿! 책 속에···」 시리즈, 「똥을 싼 공룡 The Dinosaur That Pooped」 시리즈, 『크리스마스사우르스 The Christmasaurus』 등이 있다. 톰의 책은 지금까지 33개 국어로 번역되었고, 영국에서만 250만 부 이상 팔렸다.

그렉 애벗 그림

영국 웨스트서식스에 살면서 일러스트레이터이자 디자이너로 활동하고 있다. 「쉿! 책 속에···」 시리즈, 『장난꾸러기 괴물 Naugthy Naughty Monster』 등에 그림을 그렸다. 그림책 외에도 포스터, 의류, 장난감, 연하장 등을 제작하는 일을 한다.

노은정 옮김

연세대학교 영어영문학과를 졸업하고 늘 감사하는 마음으로 어린이책을 우리말로 옮기고 있어요. 『쉬잇! 다 생각이 있다고』, 『생일 축하해요, 달님!』, 『못생긴 친구를 소개합니다』, 「마녀 위니」시리즈, 「마법의 시간여행」시리즈, 「마음과 생각이 크는 책」시리즈 등 300권이 넘는 책들을 번역했어요.

"노은정"의 다른 책들

독자리뷰(7)